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지역사회 공유가치 창출 스마트 휴먼교육 특성화 대학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창신대학교, 중국비즈니스학과 한·중선후배 문화체험
-5.18민주화 운동41주년을 맞이하여-

  • 관리자
  • 0
  • 376
  • 글주소
  • 2021-05-21 10:20:35

811d633a1d1f9ebec25c8d2c8c1c9125.jpg
 

  중국비즈니스학과 4학년 재학 중인 김수곤 만학도는 5.18 민주화 운동 41주년을 맞아 중국에서 유학 온 학생 리샤오핑, 우한 학생 2명과 유학생지원센터(센터장 셀익잔)에서 실시하는 문화 소통 버디 프로그램의 하나로 3.15 민주화 국립묘지를 찾았다.


  김수곤 만학도는, ‘학생들은 미얀마 민주화 운동에 관심이 많아 3.15 의의와 더불어 광주민주화운동에 대하여 쉽게 이해를 했다’고 했다. 창동으로 이동하여 소녀상에 참배하고 설명하자 학생들은 ‘남경대학살이 생각난다면서 왜?  일본은 반성하고 참회하지 않는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도 했다.  


  또한, 바다가 없는 고향에서 성장한 학생들이 바다가 보고 싶다고 해서 인근 돝섬 선척장으로 달려가 갈매기를 배경으로 사진도 찍고 어시장, 부림시장에도 들러 다양한 삶의 현장들을 체험했다. 한국의 대표 음식인 삼겹살로 체험활동을 마무리 하면서 다음 활동지로 의혈의 고장 밀양으로 정했다고 한다. 


  이명애 지도교수는, 유학생들이 이번 문화체험활동이 아주 재밌었다고 하면서 특히 바다가에서 갈매기를 본 것이 인상적이었다고 한다. 


  유학생지원센터 센터장 셀익잔 교수는 매 학기 문화 소통 버디 프로그램을 운영을 통해 외국인 유학생 및 내국인 학생간의 뮨화교류를 촉진하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으며, 국제교류원(원장 이길연)에서도 유학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