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QUICK
MENU

지역사회 공유가치 창출 스마트 휴먼교육 특성화 대학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창신대학교 경상남도 합천군 수해복구 자원봉사로 구슬땀

  • 관리자
  • 0
  • 926
  • 글주소
  • 2020-08-18 08:55:48
합천_수해복구1.jpg 합천_수해복구2.jpg

  우리학교 교직원과 학생들은 8월 17일에 집중 호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경남 합천군 율곡면 내천리(이장 이희주)에서 수해복구 자원봉사를 실시하고 학교에서 직접 준비한 구호 물품을 전달하였다.


  이번 장마로 인해 큰 피해를 입은 합천군 율곡면 내천리를 찾은 창신대학교 학생과 교직원은 33도가 넘는 폭염임에도 불구하고 수해로 인해 망가진 비닐하우스 지지대를 제거하고 땅에 파묻힌 비닐을 제거하는 등 주민들과 함께 구슬땀을 흘렸다. 


  이원근 총장님은 “기나긴 장마와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주민들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지역주민들의 피해를 복구하고 시름을 덜어드리고자 이번 자원봉사를 계획하였고,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간절히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사회봉사센터장 허준 교수는 “임시공휴일에 진행된 수해복구에 많은 학생들이 참여해 주어 고맙고, 현장에서 주민들과 함께 작업을 하니 우리의 작은 손길이 작게나마 도움이 된 것 같아 뜻 깊은 시간이 되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본교는 피해를 입은 지역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생필품 등 구호 물품을 준비하여 율곡면 내천리 이장과 주민들에게 직접 전달하였다. 내천리 이장은 “창신대학교의 마음을 잊지 않겠다며 감사드린다.”라고 화답하였다.